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달래줄 서울시 봄 꽃길 160선 소개

스마트 여행정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달래줄 서울시 봄 꽃길 160선 소개

a233454 0 2 0 0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코로나19로 인해 평범한 일상이 그리운 요즘, 시민들에게 잔잔한 미소를 가져다 줄 봄꽃 소식이 도착했다. 서울시는 따스한 봄날 서울 곳곳에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해 줄 서울의 아름다운 봄 꽃길 160선을 소개했다.  올해 서울시가 선정한 봄 꽃길 160선은 크고 작은 도심 공원부터 가로변, 하천변, 골목길 등을 총망라하였으며 총 길이만 무려 237.5㎞이다.

 

▲ 여의도 여의동서로(벚꽃)


공원 내 꽃길 49개소(경춘선 숲길, 서울로 7017, 북서울꿈의숲, 서울 식물원, 남산, 서울대공원 등), 가로변 꽃길 69개소(영등포구 여의동·서로, 광진구 워커힐길, 금천구 벚꽃로 등), 하천변 꽃길 34개소(한강, 중랑천, 성북천, 안양천, 청계천, 양재천 등), 녹지대 8개소(강북 우이천변 녹지대, 양재대로 녹지대 등)로 총 160개소.

 

▲ 북서울 꿈의숲(벚꽃) 

 

특히, 올해 선정된 160개소에는 작년에 개장한 서울식물원 등 서울의 새로운 관광명소 등이 새롭게 반영되어 있어 시민들이 일상생활 속 가까이 봄꽃을 만날 수 있게 되었다. 서울의 봄을 알리는 꽃길에는 벚꽃, 이팝나무, 유채꽃, 개나리, 진달래, 연상홍 등 봄을 대표하는 꽃 외에도 장미, 야생화, 튤립, 데이지, 페추니아, 라벤더 등 다양한 화종이 조성되어 도시경관 뿐 아니라 시민들의 마음도 아름답게 바꾸어나갈 계획이다.

 

▲ 서울의 산과공원


서울의 아름다운 봄 꽃길 160선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story/springflower/) 와 웹서비스 스마트서울맵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 홈페이지에서는 봄 꽃길로 선정된 이유와 함께 4개 테마별, 주제별(등산, 산책 등), 자치구별로 안내하고 있으며, 서울의 산과 공원 홈페이지(http://parks.seoul.go.kr/park)에서도 확인 할 수 있다.

 

스마트 서울맵 웹서비스는 지도 위에 아이콘으로 위치가 표시되어 있고, 아이콘을 클릭하면 위치 및 주변 정보 등을 언제 어디서나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폰으로도 검색이 가능하여 현재 자기 위치에서 가까운 서울 봄 꽃길을 쉽게 찾을 수 있다.

 

▲ 동대문구 중랑천 제방(벚꽃)

 

특히, 서울시는 160개소의 봄 꽃길을 장소 성격에 따라 ①드라이브에 좋은 봄 꽃길 ②산책과 운동하기에 좋은 봄 꽃길 ③색다른 꽃을 감상할 수 있는 봄 꽃길 ④봄을 만끽할 수 있는 꽃길 4개 테마로 분류해 시민들이 서울 봄 꽃길을 쉽게 찾을 수 있게 정리하였다. 한편,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는 올해 서울의 봄꽃이 피는 시기가 작년보다 5~8일 빠를 것으로 예상했다.

 

▲ 성동구 응봉산(개나리) 


봄 꽃은 평년보다 일주일 가량 정도 이르게 필 것으로 예상되며, 개나리의 경우 서울 등 중부지방은 3월 17일~28일경 피기 시작하겠으며, 진달래는 3월 20일 ~ 30일 사이에 피기 시작할 것으로 예상하였고, 일반적으로 봄꽃의 절정 시기는 개화 후 일주일 정도 소요되는 점을 고려하여 서울 등 중부지방의 경우 봄 꽃 절정은 3월 24일부터 4월 6일경으로 전망하였다. 벚꽃의 개화 역시 서울은 4월 2일 예상되며, 절정은 일주일 후인 4월 9일로 예상하였다[출처_케이웨더]

 

▲ 송파구 성내천길(벚꽃,개나리)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람이 많이 모이는 봄 꽃 명소보다는 집 주변 가까이서 소소한 봄꽃을 즐기는 색다른 지혜가 필요하다며 선정된 서울 봄 꽃길을 확인하여, 집 근처 가까운 곳으로 가볍게 산책하는 것도 실내에만 있어 답답했던 몸과 마음을 전환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단 마스크 착용 및 외출 후 손씻기 등 개인위생을 꼼꼼하게 챙기는 것이 반드시 선행되어야 한다.고 전했다.

0 Comments     0.0 / 0

글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4393 하동군, 최참판댁 한옥 숙박시설 올모스트홈 스테이로 새 단장 3일전 1
4392 곡성섬진강기차마을, 제2의 도약 본격 착수 3일전 1
4391 포천시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지질공원 전문 공립박물관 정식 등록 3일전 2
4390 남해군, 망운산 철쭉군락지 복원사업 추진 3일전 1
4389 산청 약초재배단지, 약초 전시·체험장 새 단장 3일전 1
4388 제54회 여수거북선축제 취소, 코로나19 확산 차단 3일전 1
4387 담양 해동문화예술촌, 2020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프로그램 시행 4일전 1
4386 고창 선운사 만세루, 보물 지정 예고 4일전 1
4385 구례 봄꽃명소 섬진강 벚꽃 구경 내년에 오세요 4일전 1
4384 월출산, 현란한 봄빛으로 물들다 4일전 1
4383 하동군, 화개장터에 방역상황실 설치 4일전 2
4382 등산 중 위급할 때, 국가지점번호 확인하세요 4일전 2
4381 화성시문화재단, 2020 화성 뱃놀이 축제 9월로 연기 5일전 3
4380 에어서울, 고립된 베트남 교민 위해 다낭 전세기 띄운다 5일전 1
4379 유튜브 콘텐츠 위클리 울산 주민들에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5일전 2
4378 3년 연속 행복지수 1위 핀란드의 휴식 방법 5일전 3
4377 하동군, 옥종 편백 자연휴양림 숲길·산책로 개장 5일전 3
4376 담양군, 죽녹원 잔디광장에 전통그네 조성 6일전 3
4375 맛, 위생, 친절 음식점 남해 행복맛집 선정 6일전 1
4374 실감 콘텐츠(AR)로 집에서 덕수궁 즐기기 6일전 1
열람중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달래줄 서울시 봄 꽃길 160선 소개 6일전 3
4372 군산시, 짬뽕 특화 거리 조성 사업 추진에 박차 7일전 2
4371 [포토뉴스] 장성 백양사 고불매, 올해 첫 개화 7일전 2
4370 집에서 홍도의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감상하세요 7일전 2
4369 창녕 낙동강 남지개비리길의 죽림쉼터 가꾸기 7일전 1
4368 굽이치는 금강이 만든 절경, 옥천군 둔주봉 한반도 지형 7일전 2
4367 터키문화관광부, 터키의 다채로운 비건푸드 소개 8일전 3
4366 증평군, 문화예술 공모에 잇따라 선정 8일전 2
4365 [포토] 전남 구례군 산동 계척마을에 활짝 핀 산수유꽃 8일전 4
4364 부여군, 2020년 향토문화유산 지정 9일전 1
4363 전라남도, 휴(休) MICE 시설에 완도군 2곳 지정 9일전 3
4362 이색 고마열차 타고 백제의 고도 공주 즐기세요 9일전 1
4361 전북어린이창의체험관, 체험.편의시설 보강 등 새단장 재개관 준비 9일전 3
4360 부산시립미술관, 내 손 안의 미술관 운영 9일전 1
4359 담양 소쇄원에 활짝 핀 노란 산수유 9일전 2
4358 제22회 함평나비대축제 코로나19 여파로 취소 03.20 1
4357 문화체육관광부, 코로나19 피해 관광업계 긴급 금융지원 2배 확대 03.20 1
4356 한국관광공사, 코로나19 진정 후 ‘야간관광 100선’ 등 콘텐츠 확충과 홍보 추진 03.20 2
4355 문화체육관광부, 지속 가능한 지역 관광 자원 개발에 적극 지원 03.20 2
4354 광주광역시, 오매광주 캐릭터 오매나 확정 03.20 3
4353 하동군, 최참판댁 문화예술 나래의 장 펼쳐진다 03.19 2
4352 익산시, 관광 100선 발굴 추진 03.19 1
4351 아시아나항공, 이란 재외국민 수송 위해 전세기 띄워 03.19 2
4350 익산 문화재 야행, 코로나19로 오는 7월로 연기 03.19 1
4349 터키문화관광부, 터키식 부적 악마의 눈, 나사르 본주 숨은 이야기 소개 03.18 2
4348 페루, 국가비상사태 선포로 3월 16일부로 국경 폐쇄 03.18 5
4347 여수시, 전라선 옛 철길공원 문화예술의 공간으로 거듭나다 03.18 3
4346 한국민속촌, 코로나19 바이러스 종식 기원제 진행 03.18 3
4345 전라남도, 국내 최고 맛 여행지 전국 1위 03.18 1
4344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 재예약 옵션 확대 03.18 1
+ 주간 포인트 적립왕
열이왕자600P 획득
쿠궁쾅600P 획득
쿠궁쾅취소
쿠궁쾅200P 획득
쿠궁쾅600P 획득
2020-03-29일 기준 박스오피스 (네이버)
+ 이번달 댓글왕
+ 이번달 출석왕
+ 신규 가입 회원
모바일 c 통계
  • 현재 접속자 109 명
  • 오늘 방문자 4,519 명
  • 어제 방문자 4,799 명
  • 최대 방문자 12,693 명
  • 전체 방문자 1,438,612 명
  • 전체 게시물 213,633 개
  • 전체 댓글수 2,940 개
  • 전체 회원수 2,576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