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난 속 피워낸 따뜻한 동화세상, 안동 권정생 동화나라

스마트 여행정보

가난 속 피워낸 따뜻한 동화세상, 안동 권정생 동화나라

a233454 0 7 0 0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안동 권정생동화나라는 낮은 마음가짐으로 마주하는 공간이다. 강아지 똥 . 몽실 언니 등 주옥같은 작품으로 아이들이 평화로운 세상을 꿈꾼 고 권정생 선생의 문학과 삶이 담겨 있다. 권정생동화나라는 선생이 머무르며 집필 활동을 한 일직면의 한 폐교를 문학관으로 꾸몄다.

▲ 몽실언니 조형물과 권정생 동화나라 


아동문학가 권정생 선생의 유품과 작품, 가난 속에서도 따뜻한 글을 써 내려간 삶의 흔적이 고스란하다. 선생은 2007년 세상을 떠났지만, 작품은 남아 각박한 현실을 살아가는 어린이들에게 작은 희망과 위안이 된다. 이곳에서 좋은 동화 한 편은 백 번 설교보다 낫다 는 선생의 신념을 찬찬히 되새길 수 있다.

 

▲ 놀이터와 엄마까투리 조형물 


권정생동화나라가 자리한 망호리는 첫인상부터 친근하다. 몽실 언니 의 배경이 된 마을이다. 권정생동화나라 초입에 넓은 운동장과 놀이터가 있다. 강아지 똥, 몽실 언니, 엄마 까투리 등의 조형물도 건물 곳곳에서 만난다. 건물 벽면을 채운 커다란 강아지 똥 모형과 선생의 추억이 깃든 교회 종모형이 눈길을 끈다.

 

▲ 동화나라 1층 복도 


1층 전시실에는 권정생 선생이 남긴 작품과 유품이 있다. 단편 동화 강아지 똥 초판본, 선생이 쓴 일기장과 유언장, 가난을 견뎌내며 살아온 발자취가 시기별로 전시된다. 선생의 일대기와 메시지를 담은 영상이 뭉클한 감동을 준다.

 

▲ 권정생 선생 일기장 


1937년 일본 도쿄에서 5남 2녀 중 여섯째로 태어난 선생은 청소부로 일한 아버지가 쓰레기 더미에서 가져온 헌책을 읽으며 유년 시절을 보냈다. 해방 이듬해 귀국해서 한국전쟁을 겪었고, 나무 장사와 고구마 장사 등을 하며 어려운 생활을 꾸려갔다. 청년 시절 결핵을 앓았고, 한쪽 콩팥과 방광을 들어내기도 한 선생에게 가난, 병마와 함께한 세월은 글을 쓰는 자양분이었다.

 

▲ 권정생 선생의 작품 소개


조탑마을 일직교회의 종지기로 문간방에 머무른 선생은 죽기 전에 아이들을 위해 좋은 책 한 권 남기려 했다. 강아지 똥 은 그렇게 탄생한 작품으로, 1969년 기독교아동문학상에 당선됐다. 전시실 곳곳에는 선생의 책이 설명과 함께 전시된다. 전쟁의 참상 속에 아이들의 삶과 인간미를 그린 몽실 언니, 산불 속 까투리의 모성애를 담은 엄마 까투리 외에 무명 저고리와 엄마 . 황소 아저씨 등 유작 수십 편을 만날 수 있다.

 

▲ 강아지똥 초판본 


어려운 집안 형편으로 초등학교를 졸업한 게 전부지만, 선생은 불쌍한 어린이에게 애정을 아끼지 않았다. 전시실에 보관된 유언장에는 내가 쓴 모든 책은 주로 어린이들이 사서 읽는 것이니 여기서 나오는 인세는 어린이에게 되돌려주는 것이 마땅하다 고 적혀 있다.

 

▲ 권정생 선생이 작품활동을 하던 가옥 


전시실 한쪽에는 권정생 선생이 살던 오두막집을 실물 그대로 재현했다. 하루 글을 쓰면 이틀 누워 쉬어야 했지만, 선생은 사람 하나 간신히 누울 수 있는 단칸방에서 낮은 책상에 의지해 점득이네 . 랑랑별 때때롱 등 마지막까지 작품 활동을 이어갔다. 비료 포대로 만든 부채, 몽당연필 등 검소한 삶을 보여주는 흔적이 애잔하다.

 

▲ 권정생 선생의 생전 모습들 


1층 복도에는 선생이 살아온 길을 담은 사진이 전시된다. 사진 속의 선생은 늘 편안하고 따뜻하게 웃는 얼굴이다. 권정생동화나라에는 도서실과 서점이 마련되어 선생의 작품을 읽어볼 수 있다. 복도 한쪽에 단편 동화 해룡이를 그림으로 풀어낸 김세현 화가의 작품 50여 점도 전시 중이다.

 

▲ 동화나라 전시실 


권정생동화나라는 우표와 엽서를 판매해 느린우체통으로 편지를 보내는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동화나라에서 발생하는 수익금은 북녘 어린이 돕기에 쓰인다. 건물 2층에 단체 관람객을 위한 숙박 시설과 강당이 있으며, 놀이터 옆에 숲속도서관도 문을 열었다. 권정생동화나라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오후 5시이며, 입장료는 없다(월요일, 1월 1일, 명절 당일 휴관).

 

▲ 동화나라 도서관


권정생동화나라에서 자동차로 10여 분 달리면 권정생 선생이 거주한 조탑마을에 닿는다. 선생은 이곳 일직교회의 종지기로 문간방에 살며 강아지 똥 . 몽실 언니 등을 썼다. 교회와 종탑은 옛 모습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 선생은 1983년 마을 청년들이 빌뱅이언덕 아래 마련해준 작은 집으로 이사한 뒤, 생을 마감할 때까지 작품 활동을 하며 홀로 지냈다.

▲ 재현된 권정생 선생의 방과 유품들 


선생은 조용하고, 마음대로 외로울 수 있고, 아플 수 있고, 생각에 젖을 수 있어 참 좋다고 편지를 썼다. 담벼락도 대문도 없는 집은 단출한 이정표와 텃밭, 개집, 변소 등이 있으며, 단칸방 문고리에는 누군가 두고 간 꽃이 매달렸다.

 

▲ 농암종택


안동 가을 여행은 문향(文香)이 서린 유서 깊은 공간이 함께해 운치를 더한다. 지난 7월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한국의 서원 9곳 가운데 병산서원과 도산서원이 안동에 있다. 하회마을 인근의 안동 병산서원(사적 260호)은 호젓한 정취와 건축미가 돋보인다.

▲ 병산서원 입구


서애 류성룡이 후학을 양성한 곳으로, 흥선대원군의 서원 철폐에도 남은 사액서원 중 하나다. 병산서원으로 들어서는 길은 숲이 깊은 비포장도로이며, 서원 앞으로 낙동강이 유유히 흐른다. 만대루 앞으로 펼쳐지는 강과 산의 풍경이 압권이다.

 

▲ 도산서원


국도35호선을 따라 봉화로 향하면 안동 도산서원(사적 170호)이 모습을 드러낸다. 낙동강의 풍취와 어우러진 도산서원은 조선 최고의 성리학자 퇴계 이황의 흔적이 담긴 곳이다. 서원은 퇴계가 거처하며 제자들을 가르친 서당 영역, 사후에 유림들이 그를 기려 세운 서원 영역으로 나뉜다.

▲ 도산서원 광명실 


책을 보관하고 열람하는 동·서광명실, 도산십이곡을 비롯한 목판을 보관하던 장판각 등에서 세월의 온기가 배어난다. 비탈진 언덕에 강을 바라보고 선 건물 배치가 독특하며, 강 건너에는 정조가 퇴계를 흠모해 과거를 치른 것을 기념하는 시사단이 있다. 대강당인 전교당(보물 210호)은 현재 보수 중이다.

 

▲ 낙동강과 시사단


도산서원에서 낙동강을 거슬러 오르면 강변 비경이 하나둘 베일을 벗는다. 절경 속에 들어앉은 고산정은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강나루 배경으로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낙동강 변 암벽이 탄성을 자아내는 정자로, 이황의 제자 금난수가 세웠고 이황과 여러 선비들이 풍류를 즐겼다. 고산정 앞 가송리에는 어부사를 지은 농암 이현보의 고택인 농암종택이 강가에 들어서 가을밤의 운치를 더한다.

 

▲ 고산정 


○ 당일여행 : 권정생동화나라→조탑마을→병산서원→도산서원

 

○ 1박 2일 여행 : 첫날_권정생동화나라→조탑마을→병산서원→하회마을 / 둘째날_도산서원→고산정→농암종택→안동호반


○ 관련 웹 사이트

 - 권정생동화나라(권정생어린이문화재단) www.kcfc.or.kr

 - 안동관광 www.tourandong.com

 - 병산서원 www.byeongsan.net

 - 도산서원 www.dosanseowon.com

 

○ 축제와 행사

 -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 2019년 9월 27일~10월 6일, 안동탈춤공원·시내 일원, 054-841-6397~8

 

○ 주변 볼거리 : 이육사문학관, 월영교, 안동군자마을 / 관광공사_사진제공

0 Comments     0.0 /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
3670 북한산국립공원도봉사무소, 친환경 도시락 서비스 시행 24시간전 2
3669 경복궁 장고로 궁중 장(醬) 맛보러 오세요 1일전 2
3668 대구광역시, 단풍길 등 추억의 가을 길 소개 1일전 2
3667 여수시, 이순신 숨결 따라 걷다 낮달 산책투어 운영 1일전 2
3666 증평민속체험박물관, 가을을 수놓은 조각보전 개최 2일전 2
3665 깊어가는 가을, 함안 아라길 가을바람축제 개최 2일전 2
3664 오색 단풍 창덕궁 후원에서 즐기는 우리 음악과 춤 2일전 2
3663 부산 동구, 2019 달빛샤워 야간걷기 축제 개최 2일전 2
3662 꽃이 만발한 익산으로 떠나는 가을 나들이 2일전 2
3661 부산시, 2019 공원페스티벌 행사 개최 2일전 2
3660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 오는 26일 개최 3일전 2
3659 창원북면, 마산온천축제 개최 3일전 4
3658 창녕군, 화왕산 관광 명소화 위한 등산로 정비에 분주하다 3일전 5
3657 억새 절정기 맞은 태조 건원릉, 올해부터 정기 특별 개방 3일전 2
3656 부산진구, 2019 전포카페거리축제 개최 3일전 2
3655 오스트리아 소도시에서 즐기는 힐링 스파여행 4일전 2
3654 인천 강화군, 도보여행 원도심 스토리 워크 인기다 4일전 5
3653 조선왕릉 거닐며 즐기는 너와 나의 단풍길 4일전 2
3652 인천광역시, 트롤리버스 타고 떠나는 시간여행 운영 4일전 2
3651 세종시 이야기가 있는 전의 골목문화축제 개최 5일전 3
3650 서울 강남구, LED 불빛 600개로 꾸민 별빛공원 조성 5일전 2
3649 시흥시, 코리아둘레길 누구나 즐거운 걷기여행 개최 5일전 3
3648 광주광역시 농업기술센터, 힐링농업체험학습장 개방 5일전 13
3647 남해군, 젊음이 행진하는 회나무아랫길 운영 6일전 10
3646 광양 백운산자연휴양림, 통합플랫폼 숲나들e 새롭게 오픈 6일전 2
3645 고성군, 11월 건강체험 둘레길 걷기여행 프로그램 운영 6일전 4
3644 보성군 제18회 벌교꼬막·문학제 개최 6일전 2
3643 아시아나 캐릭터 색동크루 탄생 7일전 3
3642 하동군, 고품격 한옥스테이 최참판댁 한옥문화관 개관 7일전 3
3641 10월 걷기 좋은 여행길 ② 8일전 6
3640 미국 로스앤젤레스 에서 10월 한달동안 펼쳐지는 다양한 할로윈 액티비티 8일전 4
3639 10월 걷기 좋은 여행길 ① 8일전 4
3638 예종과 안순왕후의 꿈, 서오릉 가을愛 개최 9일전 4
3637 군산시, 명산시장서 빛고운 야시장 재개장 9일전 5
3636 600년 조선왕릉 숲 이야기 프로그램 운영 9일전 6
3635 광양시, 남파랑길 광양구간 섬진강꽃길 첫 걷기행사 열어 10일전 5
3634 포천시, 억새가 내려앉은 은빛 가을 산정호수 명성산 10일전 8
3633 가을향기 솔솔 나는 광주 우치동물원 10일전 5
3632 에어서울, 베트남 나트랑 신규 취항 국적사 중 유일한 오전 스케줄 10일전 4
3631 파주시,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전시정원 개방 10일전 4
3630 정읍시, 역 광장 관광 홍보판 새 단장 10일전 3
3629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광주프린지인터내셔널 개최 10일전 3
3628 서해 최북단 백령도, 형형색색 코스모스 만개 10.10 8
3627 영산강 서창들녘 억새축제로 떠나는 가을여행 10.10 8
3626 부산 동구, 오는 18일부터 차이나는 동구축제 개최 10.10 6
3625 세종시, 전월산국민여가캠핑장 개장 10.10 7
3624 광양시, 광양읍 서천변 코스모스 활짝 피어 10.10 7
3623 광주광역시, 김장 문화 체험 프로그램 운영 10.10 10
3622 경기도 가을, 쉴휴(休), 스테이 투어 ④ 10.09 8
3621 경기도 가을, 쉴휴(休), 스테이 투어 ③ 10.09 9
+ 이번달 포인트 적립왕
열이왕자200P 획득
못먹어도고-200P 차감
열이왕자-200P 차감
열이왕자-200P 차감
열이왕자취소
2019-10-20일 기준 박스오피스 (네이버)
+ 이번달 댓글왕
+ 이번달 출석왕
+ 신규 가입 회원
모바일 c 통계
  • 현재 접속자 47 명
  • 오늘 방문자 724 명
  • 어제 방문자 1,449 명
  • 최대 방문자 8,078 명
  • 전체 방문자 934,640 명
  • 전체 게시물 101,974 개
  • 전체 댓글수 1,960 개
  • 전체 회원수 1,88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