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추천 5월 걷기 여행길 ①

스마트 여행정보

한국관광공사 추천 5월 걷기 여행길 ①

a233454 0 4 0 0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매월 각 지역별 여행하기 좋은 걷기여행길을 선정한다. 따뜻한 5월, 세계적 가치를 인정받은 국내 산사로 마음을 정화하는 여행길을 이달의 걷기 좋은 여행길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산사, 한국의 승지승원으로 등재된 국내 사찰 7곳을 선정하였다.

 

▲ 대흥사 다도의 길 _ 대흥사 연등길  

 

전남 해남 대흥사 다도의 길, 서산대사가 만년을 허물어지지 않을 곳 이라며 자신의 가사와 발우를 전하게 했다는 대흥사. 그 이후 사세가 계속 확장되는 것은 물론 당대의 고승들을 배출한 명찰이 되었다. 특히 우리나라 다도문화를 중흥시킨 초의선사가 머물렀던 곳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 대흥사 다도의 길 _ 대흥사 경내 직전에 만나는 부도밭의 규모에서 사찰의 무게감이 느껴진다  


명필 원교 이광사와 추사 김정희의 글씨를 만날 수 있는 대흥사는 초입의 숲길 산책로 2.5km가 아름다워 걷기와 더불어 역사문화탐방을 하기에 더할 나위 없이 좋다. 코스경로는 대흥사·두륜산케이블카 대형주차장 ~ 두륜산 계곡 둑길 ~ 매표소 ~대흥사 숲길 ~ 부도답 ~ 대흥사 경내 ~ 일지암 이고, 거리는 9.2km, 소요시간은 4시간 정도, 난이도는 보통이다.

 

▲ 통도사 암자순례길-통도사 내 연등 길  


경남 양산 통도사 암자순례길, 삼보사찰 중 불보종찰인 양산 통도사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절집으로, 1km 남짓의 진입로가 온통 솔숲에 덮여 있다. 이 길을 걷는 것은 행운이고, 행복이다. 유서 깊은 큰 절이어서 문화재가 수두룩하며, 절을 감싸고 있는 숲 또한 절의 품격에 어울리는 풍광을 지녔다.

▲ 통도사 암자순례길-통도사계곡


숲 속 곳곳에 자리한 암자도 하나같이 풍광이 빼어나 걸음을 즐겁게 한다. 본절에서 가까운 안양암과 수도암을 포함하는 7.2km의 암자순례코스는 통도사계곡과 영남알프스의 영축산 조망까지 즐길 수 있으며, 3시간이 소요된다.

▲ 통도사 암자순례길-통도사 무풍한솔로  


코스경로는 통도사 매표소 ~ 통도사 무풍한솔로 ~ 통도사 부도전 ~ 통도사 ~ 안양암 ~ 수도암 ~ 취운선원(순환코스) 이고, 거리는 7.2km, 소요시간은 3시간 정도, 난이도는 보통이다.

 

▲ 봉정사-개목사 산사탐방로_천등산 봉정사라는 현판이 걸린 만세루    


경북 안동 봉정사-개목사 산사탐방로, 2018년 6월 30일. 우리나라 사찰 일곱 곳이 산사, 한국의 산지승원’ 이라는 이름으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되었다. 그 중 한 곳, 경북 안동 봉정사는 현존하는 우리나라 최고(最古) 건물인 극락전, 대웅전, 화엄강당, 고금당 등 고려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건물들이 한 자리에 모여 있어 건축박물관 으로 불린다.

▲ 봉정사-개목사 산사탐방로 _ 영산암 가는 길  


봉정사 동편 언덕에 자리한 부속암자 영산암은 작은 정원 안에 소나무, 배롱나무, 작은 석등, 화초 등이 그림처럼 어울린 곳이다. 봉정사에서 유순한 산길로 1.2km 정도 떨어져 있는 개목사는 소박하고 단정한 사랑스러운 절집이다. 조그만 마당에 작은 원통전 하나뿐이지만 초라하지 않다.

▲ 봉정사-개목사 산사탐방로 _ 개목사로 가는 천등산길은 부드럽고 유순하다


조선 초기에 지어진 개목사 원통전은 겉보기에도 특이한 구조를 하고 있어 고건축답사에 마침표를 찍는다. 코스경로는 봉정사 매표소 ~ 명옥대 ~ 일주문 ~ 봉정사 ~ 영산암 ~ 일주문 ~ 천등산 산길 ~ 개목사 ~ 일주문 ~ 봉정사 매표소 이고,  거리는 4km, 소요시간은 4시간 정도, 난이도는 보통이다. 이달의 추천길로 선정된 길은 두루누비에서 자세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관광공사_사진제공

0 Comments     0.0 /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
2757 증평군 좌구산, 바람소리 물길 따라 걷는 길이 여럿 있다 14시간전 2
2756 완주군, 제1회 술테마 박물관 사진공모전 실시 16시간전 1
2755 안양시, 병목안캠핑장 글램핑텐트 설치로 새단장 16시간전 2
2754 국립무형유산원 전통연희 판놀음, 이야말로 살판이시 개최 16시간전 2
2753 무안 황토갯벌랜드 관광객 참여 프로그램 확대 운영 17시간전 2
2752 부산진구, 한류드라마 촬영장 호천마을 야경투어 운영 18시간전 2
2751 오스트리아 관광청 추천, 가족과 함께 떠나기 좋은 여름휴가지 19시간전 2
2750 코레일 역장이 추천하는 전철타고 가는 맛있는 여행길 20시간전 1
2749 덕수궁 내부보행로 야간개방 2일전 2
2748 장성 황룡강 (洪)길동무 꽃길축제 개막 2일전 1
2747 정읍 무성서원이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눈앞에 두고있다 2일전 2
2746 영동군 과일나라 테마공원, 생태체험 교육장 조성 2일전 2
2745 목포시 한류열풍 이어가기 위한 미디어마케팅 박차 2일전 2
2744 제13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개최 2일전 2
2743 담양에서 친환경 먹거리와 수공예품이 함께하는 플리마켓 열린다 2일전 2
2742 경상북도, 민박과 체험 가능한 산촌생태마을 17곳 운영 3일전 2
2741 김포시, 걷기 좋은 자연친화적 숲길 정비 추진한다 3일전 2
2740 지금 고흥만에는 노오란 유채꽃 향기로 가득 3일전 2
2739 모바일 스탬프투어로 스마트하게 즐기는 고흥관광 4일전 3
2738 남해군 창선면 보물섬 승마랜드 개장 4일전 3
2737 고성 한반도 걷기 여행길 코리아둘레길 시범운영 참가자 모집 4일전 3
2736 서울대공원 테마가든 봄꽃모란과 작약등 활짝펴 4일전 4
2735 뉴질랜드의 센치한 와인빛 감성을 즐기는 와인 여행지 5일전 6
2734 전라북도내 시골마을 곳곳서 펼쳐지는 작은축제 5일전 4
2733 안양시, 새물공원 인공암벽장 개장 5일전 5
2732 창경궁 입장할 수 있는 관람권 교통카드 결제 서비스 선보여 5일전 4
2731 2019 새물맞이 아트페스티벌 개최 5일전 4
2730 울산시, 태화강 십리대숲 은하수길 확장 운영 5일전 4
2729 남원 대강면 섬진강 유채꽃 농업경관 축제 개최 5일전 3
2728 제1회 정읍 쌍화차거리 축제 개최 5일전 4
2727 여행 애호가들의 꿈의 여행지라 불리는 페루 쿠스코_Cusco 6일전 2
2726 2019 내장산 캠핑대회 개최 6일전 3
2725 합천군 영상테마파크, 박장대소 코미디 쇼 개최 6일전 3
2724 해남 가학산 자연휴양림, 맞춤형 숲해설로 산림가치 높인다 6일전 2
2723 매월 문화가 있는 날 즐기는 창작국악의 향연 6일전 3
2722 합천군, 2019 문체부 한류드라마 관광활성화 공모사업 1위로 선정 6일전 4
2721 태화강관광안내소 및 기념품과 특산품 판매장 개소 6일전 3
2720 경남 합천청와대세트장 이색철쭉분재 전시회 개최 6일전 3
2719 유럽의 옛 모습을 볼수있는 잘츠부르크 주로 떠나는 과거여행 7일전 5
2718 함안 강나루생태공원 청보리밭 사진 콘테스트 개최 7일전 5
2717 도깨비와 떠나는 세계유산 영월 장릉 여행 7일전 6
2716 강진 관광지 순환 셔틀버스 정규운행 7일전 7
2715 함양 남계서원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눈앞에 두고 있다 7일전 4
2714 제9회 곡성세계장미축제 가면 진짜 꽃길을 걷다 8일전 4
2713 부산 도심 속 걷기 좋은 테마관광코스 4개 코스 운영 8일전 6
2712 서초구, 도심 속 양재천서 뗏목 타며 자연을 즐긴다 8일전 4
2711 터키문화관광부, 올해 한국 시장 내 적극 홍보 및 관광객 유치 박차 8일전 6
2710 하동군, 제5회 꽃양귀비 축제 개최 8일전 10
2709 여주 당남리섬 유채꽃밭 개화, 방문객 발길 이어져 8일전 6
2708 부산 해운대구, 2019 해운대모래축제 개최 8일전 6
Category
모바일 c 통계
  • 현재 접속자 37 명
  • 오늘 방문자 247 명
  • 어제 방문자 941 명
  • 최대 방문자 8,078 명
  • 전체 방문자 779,357 명
  • 전체 게시물 72,857 개
  • 전체 댓글수 1,380 개
  • 전체 회원수 1,67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