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 찜질 문화와 유럽식 스파를 결합한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스마트 여행정보

한국형 찜질 문화와 유럽식 스파를 결합한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a233454 0 25 0 0

따스함이 간절한 계절이다. 자연스럽게 스파로 발길이 향한다. 겨울철 물놀이 트렌드가 온천에서 워터파크로 변하는가 싶더니, 신개념 스파가 속속 등장한다. 한국형 찜질 문화와 유럽식 스파를 결합한 씨메르도 그중 하나다. 서해 일몰을 바라보며 즐기는 인피니티풀을 비롯해 어두운 동굴 속에 있는 듯한 케이브스파, LED 이미지로 다른 시공간을 여행하는 기분이 드는 버추얼스파 등 특별한 스파가 한자리에 모였다.

▲ 이탈리아 산마르코 광장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워터플라자. 발랄하고 재미있다  


인천 중구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 자리한 씨메르는 2018년 9월에 문을 열었다. 씨메르는 하늘을 뜻하는 프랑스어 ciel 과 바다를 뜻하는 mer 를 합친 이름이다. 1만 3000여 ㎡(4000평) 규모로, 동시에 약 2000명까지 이용할 수 있다. 규모만 큰 게 아니다. 구석구석 볼수록 눈이 번쩍 뜨인다. 미술관처럼 깔끔하게 연결된 복도, 열대지방을 연상케 하는 의자, 도서관 콘셉트로 꾸민 휴게 시설까지 매력적인 공간이 이어진다. 스파에서 자꾸 카메라를 드는 이유다.

▲ 갤러리처럼 깔끔한 실내  


씨메르는 크게 아쿠아스파존과 찜질스파존으로 나뉜다. 아쿠아스파존은 발랄하고, 찜질스파존은 편안하다. 아쿠아스파존의 대표 공간은 워터플라자로, 이탈리아 산마르코광장을 모티프로 만들었다. 넓은 수영장에서 남녀노소가 사계절 내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수영장 곳곳에 놓인 알록달록한 의자가 기분을 상쾌하게 만든다.

▲ 트로피컬 색감이 매력적인 인테리어    


워터플라자에는 실내 인피티니풀이라는 재미난 공간이 있다. 투명 아크릴로 벽을 만들어 수영하는 모습이 밖에서도 보인다. 친구들끼리 인증 사진 찍느라 바쁘다. 아쿠아클럽은 이름 그대로 클럽이다. 낮에는 편안한 음악이 나오지만, 주말 밤이면 풀 파티가 열리는 클럽으로 변신한다.

▲ 동굴 속에 있는 듯한 기분이 드는 동굴스파  


편안한 스파를 원한다면 버추얼스파와 케이브스파를 찾아보자. 버추얼스파는 벽면 가득한 LED 영상이 특징이다. 눈앞에 바다가 펼쳐지기도 하고, 울창한 숲이 나타나기도 한다. 조용한 음악과 함께 명상하는 기분이다. 케이브스파는 높은 천장과 어두운 조명으로 유럽의 동굴이 생각난다. 외부 소음과 차단돼 온전히 감각에 집중할 수 있어, 어르신들이 선호하는 공간이다.

▲ 명상하는 기분이 들게 하는 VR스파  


이번에는 야외로 나가볼 차례다. 실내 수영장도 좋지만, 알싸한 바람을 맞으며 물을 가르는 야외 수영도 남다른 재미다. 물론 물은 따듯하다. 야외에서 특별한 공간은 3층 동쪽과 서쪽에 있는 옥상 수영장이다. 서해로 탁 트인 전경에 가슴이 시원하다.

▲ 4층 높이에서 즐기는 슬라이드  


하늘과 바다, 아름다운 노을을 한자리에서 감상하며 낭만적인 시간을 보내기 적당하다. 밀키탕과 히노끼탕 등 노천스파존도 있다. 아쿠아스파존에서 인기 있는 시설은 슬라이드다. 4층 높이에서 튜브를 타고 내려오는 아쿠아루프&토네이도슬라이드로 워터파크만큼 짜릿한 물놀이를 만끽한다.

▲ 트로피컬 색감이 매력적인 인테리어  


아쿠아스파존이 감각적이라면, 찜질스파존은 우아하다. 찜질스파존에는 찜질방 7곳과 휴게 시설 2곳이 있다. 자수정방은 북한산 자수정으로 만든 고온 찜질방이다. 이곳에서는 순간적인 고온 바람을 일으키는 핫 샷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 북한산 자수정으로 꾸민 자수정방  


강원도 횡성 굴참나무를 이용한 참숯방, 후쿠오카현 편백으로 꾸민 편백나무방 등 다양한 찜질방이 이어진다. 3층 야외 공간에는 불한증막과 족욕장이 있어 독소를 배출하고 서해를 바라보며 하루의 피로를 풀기 안성맞춤이다.

▲ 서해와 하늘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인피니티풀    


찜질스파존은 독특한 공간과 함께 세심한 배려가 마음을 편안하게 한다. 찜질방 앞에는 음료수나 소지품을 보관하는 수납장이 있다. 영화와 음악을 감상하며 쉬는 릴랙스룸, 여행 잡지와 책을 여유롭게 보는 커뮤니티룸이 마련되어 하루 종일 머물러도 지루할 틈이 없다.

▲ 파라다이스시티의 대표작품들    


특색 있는 스파를 즐긴 뒤에는 파라다이스시티 곳곳에서 예술 작품을 만나보자. 파라다이스시티는 예술과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아트테인먼트 리조트 를 표방하며 곳곳에 작품 3000여 점을 전시한다. 발길 닿는 곳마다 작품이 보여 대형 미술관에 온 기분이 든다. 파라다이스시티 호텔 로비에 있는 데미언 허스트의 ‘Golden Legend’와 호텔 와우스페이스에 있는 쿠사마 야요이의 Great Gigantic Pumpkin 은 놓치지 말자.

 

▲ 씨메르입구  


씨메르의 장점 중 하나는 수도권에서 대중교통으로 쉽게 갈 수 있다는 점이다. 공항철도로 인천공항1터미널역까지 이동하고, 자기부상열차로 환승해 파라다이스시티역에서 내리면 된다. 자기부상열차는 자기력을 이용해 차량을 선로에서 띄워 움직이며, 선로와 접촉하지 않아 소음과 진동이 적다. 인천공항1터미널역에서 출발해 장기주차장역, 합동청사역, 파라다이스시티역, 워터파크역, 용유역까지 무료로 운행한다.

▲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자기부상열차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있는 홍보전망대도 들러보자. 제2여객터미널에서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5층으로 가면 오른쪽에 홍보존, 왼쪽에 전망체험존이 있다. 홍보존은 인천국제공항의 역사와 구조를 한눈에 알 수 있는 곳으로, 하루 3회(평일 12:30, 14:00, 16:00 / 주말 12:00, 14:00, 16:00) 인천국제공항을 상세히 소개한다.

▲ 인천국제공항 홍보전망대  


전망체험존에서는 활주로와 이륙을 준비하는 항공기를 여유 있게 볼 수 있다. 인천국제공항에서 수하물이 분류되는 과정을 체험하는 VR 체험존도 마련됐다.

▲ 인천국제공항 홍보전망대


파라다이스시티와 멀지 않은 곳에 무의도가 있다. 잠진도선착장에서 배를 타고 10분쯤 들어가면 호젓한 섬 여행이 가능하다. 드라마 칼잡이 오수정 천국의 계단 등을 촬영한 하나개해수욕장을 둘러보고, 트레킹 코스로 인기인 무의바다누리길을 걸어보자.

 

▲ 바다를 보며 트레킹을 즐길 수 있는 무의바다누리길  


무의바다누리길은 소무의도를 한 바퀴 걷는 코스로, 바닷바람을 맞으며 걷는 행복을 누릴 수 있다. 무의바다누리길 8구간에 있는 하도정은 서해의 섬과 인천국제공항이 보이는 정자로, 이곳에서 맞는 일몰이 장엄하다.

▲ 소무의도로 넘어가는 인도교  


시간이 부족하면 을왕리해수욕장으로 향하자. 낙조가 아름답기로 유명한 을왕리해수욕장은 초승달 모양 백사장이 약 700m 이어지며, 울창한 송림과 기암괴석이 늘어섰다. 겨울 여행의 화룡점정은 따끈한 음식이다.

▲ 초승달 모양의 해변이 이어진 을왕리해수욕장. 낙조가 아름답다.  


서해에서는 바지락 국물에 새우와 가리비, 홍합 등을 넣고 끓인 해물칼국수가 제격이다. 흥미진진한 스파와 황홀한 일몰을 즐기고 맛보는 시원한 해물칼국수는 잊지 못할 겨울 여행을 완성한다.

▲ 시원한 국물 맛이 일품인 해물칼국수  

 

○ 당일여행 : 씨메르→파라다이스시티→자기부상열차→무의도→을왕리해수욕장

 

○ 1박 2일 여행 : 첫날_인천국제공항 홍보전망대→씨메르→파라다이스시티 / 둘째날_자기부상열차→무의도→을왕리해수욕장

 

○ 관련 웹 사이트

 -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www.p-city.com/front/cimer/overview
 - 중구 문화관광 www.icjg.go.kr/tour/index
 - 인천관광공사 www.travelicn.or.kr
 - 인천국제공항 www.airport.kr
 - 공항철도 www.arex.or.kr
 - 무의도해운 www.muuido.co.kr


○ 문의
 - 중구청 문화관광과 032-760-6480
 - 인천종합관광안내소 032-832-3031
 -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032-729-7700
 - 인천관광공사 032-899-7300
 - 잠진도관광안내소 032-751-2628
 - 무의도해운 032-751-3355
 - 국립해양조사원 조석 예보 ARS 1588-9822
 - 하나개해수욕장 032-751-8866
 - 을왕리해수욕장 032-760-7994


○ 잠자리
 - 파라다이스시티 : 중구 영종해안남로321번길, 1833-8855, www.p-city.com
 - 씨사이드호텔 : 중구 대무의로, 032-752-7737, www.seasidehotel.co.kr
 - 씨월드관광호텔 : 중구 용유서로479번길, 032-752-2000, www.hotelseaworld.co.kr
 - 빨간지붕펜션 : 중구 대무의로, 032-747-1011, www.bbalgan.net


○ 먹거리
 - 해송쌈밥 : 쌈밥, 중구 공항서로, 032-747-0073
 - 바다드림 : 해물칼국수·조개구이, 중구 잠진도길, 032-746-9966
 - 평화옥 : 평양냉면, 중구 공항로, 032-743-8635
 - 소나무식당 : 해물 요리, 중구 용유로21번길, 032-746-0771


○ 주변 볼거리 : 인천대교, 포내어촌체험마을, 송도컨벤시아, 인천도시역사관, 월미도 / 관광공사_사진제공

0 Comments     0.0 /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
2566 충무공 이순신의 숭고한 정신을 온 국민과 기린다 3시간전 0
2565 해남군, 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대폭 확대 4시간전 0
2564 에어서울, Love in the Sky 기내 모금 캠페인 시작 5시간전 0
2563 부산박물관 문화가 있는 날 맞아 좌수영어방놀이 공연 진행 7시간전 0
2562 5월 추천 가족 나들이 국립무형유산원 7시간전 0
2561 남미의 스위스 와라즈, 한국 여행객 사이 인기 명소로 급부상 20시간전 1
2560 창녕 우포잠자리나라 5월 1일부터 유료화 운영 23시간전 1
2559 일 년에 단 하루 특별한 종묘를 보는 날 23시간전 1
2558 봄 바람에 실려 온 궁궐 야행 초대장 1일전 1
2557 강진 백운동 원림 명승 지정 기념행사 개최 1일전 1
2556 신안 섬 간재미축제 개최 1일전 1
2555 봄 향기 맡으며 역사여행하는 서울역사편찬원, 무료 가족답사 운영 1일전 1
2554 고흥군, 2019 박물관 길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개강 1일전 1
2553 세종 방축천 특화 거리 음악분수 오는 5월 1일부터 가동 1일전 1
2552 경복궁 전각에서 듣고 체험하는 문화유산 교육 1일전 1
2551 문화재청, 동궐도와 함께하는 창덕궁 나무답사 운영 2일전 3
2550 보성군, 차·소리·철쭉·활어잡기 통합페스티벌 개최 2일전 3
2549 경복궁관리소 초등학생 대상 교육프로그램 운영 2일전 3
2548 2019 강화 봄 콘서트 오는 27일 개최 2일전 3
2547 순천만국가정원 가득핀 일억송이 봄꽃의 향연 2일전 3
2546 옥천군, 아열대 식물 가득한 농심테마공원 원예치료 온실 인기 3일전 4
2545 봄기운 완연한 영동은 울긋불긋 꽃대궐 3일전 4
2544 지구의 날 맞아 소개하는 LA 국제공항의 친환경 활동 3일전 4
2543 해남 울돌목 에서 이순신 명량의 역사를 만난다 3일전 4
2542 봄의 온기를 가득 머금은 경포 플라워가든 3일전 4
2541 서울 남산골한옥마을서 열리는 태권도 상설공연 3일전 4
2540 포항 연오랑세오녀 테마공원 전시관, 귀비고(貴妃庫) 개관 3일전 4
2539 달빛 가득한 밤, 풍류달빛공연 4일전 5
2538 산 벚꽃과 호수가 어우러져 신비로움 간직한 화순 세량지 4일전 4
2537 청보리 물결따라 떠나는 고인돌 여행 4일전 4
2536 인천대공원에 두 번째 유아숲체험원 조성 4일전 3
2535 신안 1004섬 시티투어버스 운영 개시 4일전 4
2534 제43회 가야문화축제가 찬란한 가야문화 빛으로 물들다 4일전 3
2533 광주시, 예술축제 빛나는 거리에 예술로 궁동 개장 4일전 3
2532 의령 궁류 벽계야영장 오는 20일 개장 4일전 3
2531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 신규노선 개편 운영 4일전 3
2530 고흥우주항공축제 연계한 G-드론체험전 개최 4일전 3
2529 옥천 보청천 물길따라 떠나는 청산·청성 9색 여행 4일전 3
2528 아름다운 5대 궁과 종묘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문화유산 축제 5일전 6
2527 봄愛 취하고 곰취愛 반하는 곰취축제 열린다 5일전 4
2526 국립고궁박물관 신비한 동물사전 행사 개최 5일전 4
2525 국가중요어업유산 남해 죽방렴, 무형문화재 지정 5일전 4
2524 신안군, 자생난초 새우란 특별전 개최 5일전 4
2523 광양시, 제14회 백운산 국사봉 철쭉 축제 개최 5일전 3
2522 영동 금강을 벗 삼은 낭만 걷기 여행길 5일전 7
2521 제53회 여수거북선축제 6일전 5
2520 불갑사 관광지에 피어난 4월의 탄생화 튤립꽃 6일전 4
2519 에어서울, 친숙한 황구 캐릭터 활용한 콜라보 용품 기내서 선보인다 6일전 3
2518 제47회 의병제전의 다양한 볼거리 축제장 야경 6일전 4
2517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오는 19일 개막 6일전 4
Category
모바일 c 통계
  • 현재 접속자 23 명
  • 오늘 방문자 605 명
  • 어제 방문자 1,123 명
  • 최대 방문자 8,078 명
  • 전체 방문자 748,835 명
  • 전체 게시물 68,417 개
  • 전체 댓글수 1,147 개
  • 전체 회원수 1,585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