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여행정보

10가지 약초를 우린 물로 경험하는 약초스파, 산청 동의본가

a233454 0 15 0 0

뜨거운 물에 몸을 담그면 세상이 그럭저럭 살 만하게 느껴진다. 소설가 무라카미 하루키는 고양이가 안심하고 잠들어 있는 동안에는 별달리 나쁜 일이 일어나지 않으리란 믿음이 든다 고 했는데, 따뜻한 물에 들어가 눈을 감고 있노라면 세상에 나쁜 일은 생기지 않을 것 같다. 온천은 이처럼 몸과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 힘이 있다. 자, 그러면 어떤 온천으로 떠나볼까. 좀 더 특별한 온천을 찾고 싶은 분들께 경남 산청을 추천한다. 산청에 온천이 있다고? 하며 고개를 갸웃할 수도 있다. 동의보감촌에 자리한 동의본가에서 약초 스파.

▲ [경남 산청] 한방스파의 편백나무탕  


동의보감촌은 허준의 의서 동의보감을 주제로 꾸민 한방 테마파크다. 지리산 자락에 있는 산청에는 예부터 효능이 탁월한 약초가 많이 났는데, 우수한 약초를 알리고 산청을 한의학의 성지로 만들기 위해 동의보감촌을 조성했다. 한의학박물관과 한방자연휴양림 등을 갖춘 동의보감촌은 지난 2013년 문을 열었으며, 한방 의료와 힐링 체험 관광지로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

▲ 산청 동의보감촌에 자리한 동의본가에서 즐기는 약초 스파  


동의본가에서 체험하는 스파는 물을 뜨겁게 데우는 인공 온천 이지만, 그 효능은 국내의 내로라하는 온천에 절대 뒤지지 않는다. 비결은 약초 주머니다. 산청에서 나는 약초가 가득 담긴 주머니로 우린 물을 사용하기 때문이다. 어성초, 당귀, 천궁, 진피, 구절초, 산초, 정향, 치자 등 10가지 약초가 들어간다. 먼저 약초 주머니에 코를 대고 향을 맡아본다. 한약 냄새 같기도 하고 나무 냄새 같기도 한 향이 콧속으로 스민다. 머리가 맑아지고 마음이 차분해지는 듯하다. 이제 뜨거운 물에 몸을 담글 차례. 약초가 한껏 우러난 물은 짙은 노란색이다. 몸이 노란색으로 물들 것 같다.

▲ 10가지 약초가 담긴 주머니가 약초 스파의 비결이다.    


동의본가 전혜원 사무국장이 약초 스파는 신경통과 류머티즘, 관절염, 근육통, 피부병 등에 효과가 있다고 설명한다. 여성분들은 한번 들어가면 나오려고 하지 않아요. 피부가 매끈해지는 걸 바로 느낄 수 있으니까요. 아토피 치료에도 좋다고 한다. 5분쯤 지났을까. 몸이 따뜻해지기 시작한다. 피가 빨리 돈다는 말이다. 콧등과 이마에 땀이 송송 맺힐 즈음, 눈이 스르르 감긴다.

▲ 쑥뜸을 하고 나면 몸이 한결 상쾌하다  


뜨거운 물에 몸을 담그고 있노라면 뭐랄까, 약간씩 어긋나 비뚤어진 마음이 제자리를 찾아 들어가는 느낌이다. 조금은 관대해지는 것도 같고, 낙관적으로 변하는 것도 같다. 우리네 세상사, 대부분 결론 따위는 없잖아 하는 생각이 든다. 모든 것을 다 이해하는 한순간을 꼽으라면, 오랜 시간 운전한 뒤 녹초가 된 몸을 이끌고 뜨거운 물로 들어가는 때가 아닐까.

▲ 옛날 한의원 풍경도 재현해놓았다.    



스파 체험으로 끝내기는 아쉽다. 건너편에 자리한 한의원으로 가서 진맥을 받고 쑥뜸도 떠보자. 쑥뜸은 30~40분 걸린다. 배에 쑥뜸기를 올리고 누우면 배가 따뜻해지면서 잠이 저절로 온다. 자고 일어나면 몸이 한결 상쾌하다. 동의본가에서는 약초 향기 주머니 만들기, 약첩 싸기 체험도 진행한다.

▲ 한의학박물관에 전시된 《동의보감》    


한결 가뿐해진 몸으로 동의보감촌 탐방에 나서보자. 먼저 갈 곳은 귀감석. 거북이를 닮은 커다란 돌이 있는데, 그 무게가 127t에 이른다고 한다. 우리나라에서 기가 센 지역 중 한 곳이라는데, 사람들이 기를 받고 소원을 빌기 위해 찾는다. 복석정에는 커다란 바위 하나가 있다. 복을 담는 그릇 이라는 뜻. 이 바위에 동전을 세우면 소원이 이뤄진다고 한다.

▲ [경남 산청] 동의보감촌 귀감석    


한의학박물관은 입구부터 관람객의 시선을 모은다. 장수를 상징하는 거북이 동상이 있는데 높이 4.7m, 너비 13.5m, 길이 20m에 달한다. 안에 들어서면 동의보감과 한의학 관련 자료를 전시하고, 옛날 한의원 풍경을 재현해놓은 곳도 있다. 두뇌와 키가 성장하는 쑥쑥 한방법, S 라인과 V 라인을 만드는 날씬 한방법, 100세까지 무병하는 장수 한방법 등 실생활에 적용할 수 있는 한의학을 만나는 코너도 유익하다.

▲ 남명이 마지막 거처로 삼은 산천재. 그가 마당에 심은 남명매는 해마다 꽃을 피운다


산청은 한국을 대표하는 학자 남명 조식이 학문을 닦고 제자를 기른 곳이다. 그가 머무른 산천재(山天齋)와 그의 사상을 돌아볼 수 있는 남명기념관, 후학이 그를 기리기 위해 세운 덕천서원이 남명의 정신처럼 또렷이 남았다. 남명 조식은 조선의 대표적인 성리학자이자 영남학파의 거두다. 그의 사상은 실천을 강조하고 사회 현실과 정치적 모순을 적극 비판한 것으로 유명한데, 이런 입장은 제자들에게도 이어진다. 곽재우, 정인홍, 이제신, 김효원, 문익성, 하항 등 임진왜란 때 의병장으로 활약한 이들이 바로 남명의 제자다.

▲ 동의본가 약초 스파 외관


남명은 말년에 산청 덕산으로 들어와 산천재를 짓고 매화나무 한 그루를 심어 마지막 거처로 삼았다. 산천재는 남명이 61세부터 임종하기까지 머물던 곳으로, 그가 마당에 심은 남명매는 여전히 해마다 꽃을 피운다. 산천재 맞은편에 자리한 남명기념관은 지난 2001년 남명 탄생 500주년을 기념해 건립이 추진됐으며, 2004년에 완공됐다. 남명과 관련한 각종 유품과 자료를 볼 수 있다.

▲ 후학이 남명 조식을 기리기 위해 세운 덕천서원  


산청에서 꼭 가봐야 할 곳이 남사예담촌이다. 100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자리를 지켜온 마을로, 박씨와 이씨, 정씨, 최씨, 하씨, 강씨 등이 집성촌을 이룬다. 이곳이 여행자의 마음을 사로잡는 이유는 아름다운 돌담 때문이다. 지붕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높은 돌담과 토담은 전체 5.7km에 이르는데, 이중 3.2km가 등록문화재로 지정됐다. 예담촌이라는 이름도 옛 담 마을이라는 뜻이다.

▲ 남사예담촌의 아름다운 돌담  


산청의 별미는 어탕국수다. 모래무지, 피라미, 꺽지, 붕어, 미꾸라지 등을 잡아서 뼈를 발라낸 뒤 풋고추와 호박, 미나리 같은 채소를 넣고 푹 끓인 어탕에 국수를 만 음식이다. 한 그릇 먹으면 땀이 쏙 빠지면서 건강해진 느낌이 든다. 마블링이 촘촘한 산청 한우와 쇠고기국밥도 맛있다.
 

▲ 차가운 몸을 녹여주는 어탕국수    


○ 당일여행 : 동의보감촌→동의본가 약초 스파 체험

 

○ 1박 2일 여행 : 첫날_동의본가 약초 스파 체험→동의보감촌 / 둘째날_산천재, 남명기념관→남사예담촌


○ 관련 웹 사이트
 - 동의본가 http://donguibonga.co.kr
 - 동의보감촌 http://donguibogam-village.sancheong.go.kr
 - 산청군 문화관광 www.sancheong.go.kr/tour/index.do
 - 남사예담촌 http://namsayedam.com


○ 문의
 - 동의본가 070-7005-5205
 - 동의보감촌 055-970-7216
 - 남명기념관 055-973-9781
 - 남사예담촌 070-8199-7107
 - 산청군청 관광진흥과 055-970-7203


○ 잠자리
- 지리산뷰캐슬펜션 : 시천면 지리산대로511번길, 055-973-2250, www.viewcastle.co.kr
- 한방자연휴양림 : 금서면 동의보감로555번길(동의보감촌 내), 055-970-6951, http://huyang.sancheong.go.kr
- 동의본가 : 금서면 동의보감로479번길(동의보감촌 내), 070-7005-5205, http://donguibonga.co.kr


○ 먹거리 - 동의약선관 : 약선정식, 금서면 동의보감로555번길(동의보감촌 내), 055-972-7730
 - 산삼마을 : 산삼약초비빔밥, 금서면 동의보감로555번길(동의보감촌 내), 055-973-3392
 - 약초와버섯골 : 약초와버섯샤부샤부, 금서면 동의보감로555번길(동의보감촌 내), 055-973-4479
 - 늘비식당 : 어탕국수, 생초면 산수로, 055-972-1903
 - 한빈갈비 : 쇠고기, 신안면 지리산대로, 055-973-3466


○ 주변 볼거리 : 구형왕릉, 경호강 등 / 관광공사_사진제공

0 Comments     0.0 /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
2194 봄을 제대로 만끽할 수 있는 잘츠부르크 주 만의 꽃 구경 명소 15시간전 3
2193 오스트리아 관광청 추천, 잘츠부르크 주 힐링여행 24시간전 3
2192 보성 가서 주먹자랑 하지마라, 숨겨진 보성 의병사 1일전 3
2191 전북 완주군, 곳곳이 항일역사의 현장 1일전 4
2190 곡성군, 저무는 겨울 아쉬우면 코시린 여행 떠나요 1일전 3
2189 필리핀관광부, 2019 캠페인 전략과 새로 변경된 로고 공개 1일전 3
2188 해남 땅끝매화축제 보해매실농원서 개최 2일전 5
2187 남해군 관광시설 입장료, 화전(花錢) 환급된다 2일전 5
2186 담양군, 힐링이 되는 담빛 맛기행 함께 떠나요 2일전 4
2185 여주박물관 특별기획전 그날의 함성을 기억하다, 개막 2일전 4
2184 신비의 바닷길, 해남 대섬에 어촌체험공원 조성 2일전 5
2183 인천관광공사, K-POP 한류 스타들의 손금 보러 오세요 2일전 5
2182 페루관광청, 여행객에게 힐링을 선사할 페루 온천 명소 추천 3일전 6
2181 제천시, 용두산 오토캠핑장 개장 3일전 6
2180 부산 수영구, 제23회 수영전통달집놀이 개최 3일전 5
2179 관광공사 추천하는 2월 걷기 여행길 ② 6일전 7
2178 경기도 순환둘레길 700km 조성한다 6일전 8
2177 관광공사 추천하는 2월 걷기 여행길 ① 6일전 7
2176 눈 뜨는 아침부터 저녁까지 이어지는 낭만 가득 로맨틱 뉴질랜드 7일전 7
2175 보성군 행복한 문화를 즐기는 아트페스티벌 공모 3년 연속 선정 7일전 5
2174 인천 월미공원 한복, 복고의상 입기 체험프로그램 시작 7일전 8
2173 정월대보름, 인천에서 슈퍼문 보고 소원 비세요 7일전 9
2172 괴산군, 명품 문화관광 해설서비스 제공 7일전 6
2171 곡성군 섬진강천문대, 슈퍼문 관측행사 운영 7일전 7
2170 비엔나 국립오페라극장 개관 150주년 맞아 8일전 7
2169 비엔나의 맛집, 신생 맛집을 소개합니다 8일전 7
2168 비엔나를 달리며 도시 속 명소를 즐긴다 8일전 7
2167 여주 황학산수목원, 복수초꽃 싱그런 봄소식 9일전 5
2166 금강 변을 따라 펼쳐진 옥천 둔주봉과 금강휴게소 9일전 9
2165 익산시, 무왕 길을 찾아 떠나는 여행 운영 재개 9일전 6
2164 목포시, 2019 유달산 봄 축제 개최 9일전 7
2163 월출산국립공원 봄철 산불예방을 위한 일부탐방로 통제 9일전 7
2162 2월 아름다운 동행의 길 의령군 부잣길 9일전 10
2161 비엔나 관광 명소에서 열리는 봄 축제 02.11 6
2160 핀란드 관광청 추천, 핀란드의 겨울 만끽할 이색 잠자리 02.11 12
2159 잘츠부르크에서 꼭 맛봐야 하는 전통 디저트 02.11 8
2158 스파와 온천 물놀이까지 즐기는 아산온천지구와 덕산온천 02.10 14
2157 한국형 찜질 문화와 유럽식 스파를 결합한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02.09 14
2156 차가움과 뜨거움을 동시에 즐기는 속초 척산온천휴양촌과 한화리조트 설악워터피아 02.09 8
2155 스위스 사람들이 겨울을 특별하게 즐기는 스파 ② 02.08 11
2154 스위스 사람들이 겨울을 특별하게 즐기는 스파 ① 02.08 12
2153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개발을 국가 정책의 기본으로 운영하는 스위스 02.07 12
2152 일년에 딱 한번 야간 개장하는 베른의 박물관과 미술관 02.07 11
2151 뜨끈한 노천해수탕과 녹차탕, 보성 율포해수녹차센터 02.06 16
열람중 10가지 약초를 우린 물로 경험하는 약초스파, 산청 동의본가 02.06 16
2149 세상에서 가장 화려한 시계와 쥬얼리를 만나볼 수 있는 무역 박람회 02.05 12
2148 온천과 대게찜이 유혹하는 겨울 보양 여행 02.05 11
2147 스위스 스키장 식당에서 즐기는 로맨틱한 먹거리 ② 02.04 12
2146 스위스 스키장 식당에서 즐기는 로맨틱한 먹거리 ① 02.04 13
2145 스위스 호반마을 로까르노 에서 열리는 동백 꽃 축제 02.03 14
메/뉴/판
+ 인기검색어
State
  • 현재 접속자 46 명
  • 오늘 방문자 990 명
  • 어제 방문자 1,534 명
  • 최대 방문자 8,078 명
  • 전체 방문자 673,126 명
  • 전체 게시물 28,509 개
  • 전체 댓글수 437 개
  • 전체 회원수 1,38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